※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승용차 가로등 충돌로 대학생 4명 중경상

오늘(23) 오전 8시 40분쯤
부산 금정구 번영로 구서IC 근처에서
22살 김모씨가 운전하던 승용차가 가로등을 들이받았습니다.

이 사고로 가로등이 부러지고
김씨등 대학생 4명이 중경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울산에 사는 이들이
부산 해운대해수욕장에서 밤새워 놀다가 집으로 돌아가는 길이었다며
술이 채 깨지 않은 상태에서
운전했을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윤혜림 기자
  • 윤혜림 기자
  • yoon@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