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출신 피아니스트 4인방 한 무대 선다,17일 콘체르토 페스티벌 개최

부산 출신으로 세계 무대에서 활약하고 있는 피아니스트 4인방의 무대가 부산문화회관에서 펼쳐집니다.

부산문화회관은 17일 오후 7시 30분 대극장에서 “세계를 빛낸 부산출신 피아니스트 콘체르토 페스티벌”을 합니다.

초청된 피아니스트는 황성훈, 탁영아, 송유진, 김다솔 등 4명입니다.

황성훈은 재독 피아니스트로 마리아 카날스 국제콩쿠르 등 40여 개 국제콩쿠르에서 실력을 인정받았습니다.

미국을 중심으로 활동하는 탁영아도 다양한 국제 콩쿠르에서 음악적 성과를 평가받고 있습니다.

신예 피아니스트 송유진은 큰 스케일과 음악성으로 차세대를 이끌 무서운 신예며, 김다솔 역시 한국과 유럽을 무대로 솔리스트 및 실내악 연주자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지휘는 인제대 이병욱 교수가 맡으며, KNN방송교향악단의 반주로 라벨의 피아노협주곡, 베토벤 피아노협주곡 제5번, 리스트 피아노협주곡 제1번, 차이콥스키 피아노협주곡 제1번 등을 연주합니다.

공연예매 등 자세한 사항은 부산문화회관(☎051-607-6065)로 문의하면 됩니다.
[뉴미디어팀]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