뱀파이어 탐정 이준 부산 관광 알리미로 나선다

배우 이준이 부산관광공사 홍보대사로 나섭니다.

부산관광공사는 이준을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11일 밝혔습니다.

이준은 프레인TPC 소속으로 드라마 뱀파이어 탐정, 아이리스2 등 17편의 드라마와 배우는 배우다 등 8편의 영화와 15건의 앨범을 발표한 차세대 한류 주역입니다.

부산관광공사는 “이준이 해외 진출에도 적극적이어서 부산을 국내외에 알리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며 “이준의 깨끗한 이미지를 활용해 해외 관광객 유치에 적극적으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준은 이날 위촉식에서 “부산국제영화제, 원아시아페스티벌, 불꽃축제 등 대형국제행사와 아름다운 바다와 해수욕장을 가진 부산을 사랑한다”라며 “국내외에 부산의 관광 매력을 널리 알리겠다”고 말했습니다.

이준은 관객 1천만 명을 넘은 영화 부산행의 속편인 서울역에서 배우 류승룡, 심은경과 함께 주요 캐릭터 목소리 연기를 맡았습니다.

영화 서울역은 의문의 바이러스가 시작된 서울역을 배경으로 아수라장이 된 대재난 속에서 오직 생존을 위해 사투를 벌이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애니메이션 영화로 오는 18일 개봉합니다.
[뉴미디어팀]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