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에어컨 수요 급증, LG전자 2주 연장 생산

최근 가마솥 더위에 에어컨 수요가 급증하면서 국내 최대의 에어컨 생산기지인 LG전자 창원공장이 에어컨 라인 가동을 이달 중순까지 2주 연장하기로 했습니다.

LG전자는 보통 8월에 접어들면 마감하는 에어컨 생산을 올해는 폭증하는 수요 탓에 2주 연장하기로 했으며 , 앞으로 수요에 따라 추가 생산할 가능성도 있다고 밝혔습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