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굴 튀김 일본 첫 수출

경남 통영과 고성지역의 특산품인 굴이 튀김으로 가공돼 일본으로 처음 수출됩니다.

통영시 산양읍 대원식품은
굴 튀김 상품 500만 달러, 우리 돈으로 약 66억원 상당을 일본으로 수출한다고 밝혔습니다.

수출부진을 겪고 있는 굴이
튀김으로 가공돼 일본에 대량수출되면서 굴 가공식품의 수출은 더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

길재섭 기자
  • 길재섭 기자
  • jskil@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