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 나잇 부산…야간 질서문란 행위 근절 캠페인

부산시는 16일부터 쓰레기 무단투기와 불법 주정차 등 야간시간대 기초질서 문란행위를 근절하기 위한 캠페인을 벌입니다.

이 캠페인은 야간에 빛을 발하는 야광도료를 활용해 재치있는 경고문과 그림문자 등을 노출, 시민 관심을 유도합니다.

시민의 자발적인 참여로 이뤄지는 이 캠페인은 매주 화, 금요일 부산시 페이스북(<www.facebook.com/BusanCity>)으로 야간시간대 우리 이웃을 위해 지켜야 할 주제를 공개하고 24시간 동안 시민으로부터 캠페인 지역을 댓글로 신청받습니다.

이후 유동인구, 야간조명, 메시지 전달력 등을 고려해 대상 지역을 확정하고, 시민들로 구성된 “굿 나잇 부산 게릴라 페인터”가 출동해 메시지가 담긴 그림문자(1×1m)를 야광 스프레이로 그립니다.

부산시는 캠페인 첫 주제를 “쓰레기 무단투기 금지”로 정하고 대표적인 쓰레기 무단투기 지역인 광안리 해수욕장 인근 민락수변공원을 찾아가 “양심투기 금지”라는 그림문자를 바닥에 그립니다.

시는 9월 20일까지 모두 10차례에 걸쳐 부산 곳곳에서 야간 기초질서 문란행위 근절 캠페인을 벌일 예정입니다.

시민 누구나 캠페인 제보 및 게릴라 페인팅에 참여할 수 있으며, 부산시 페이스북에 댓글이나 메시지로 신청하면 됩니다.
[뉴미디어팀]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