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홍지사주민소환 서명부 보정놓고 여야 '충돌'

홍준표 경남도지사 주민소환 서명부 보정 작업과 관련해 경남지역 여야가 정면 충돌하는 모양새를 보이고 있습니다.

더민주 경남도당 정영훈 신임 도당위원장이 특위를 만들어 서명부 보정작업에 직접 나서겠다고 밝힌 것과 관련해 새누리당 경남도당은 논평을 통해 주민소환을 빌미로 선거 불복과 도민통합을 해치는 것이라며 강하게 비난했습니다.

이에대해 더민주와 정의당 경남도당은 정당한 법적 절차에 의한 서명부 보정작업이 정쟁이냐고 되물은 뒤 훼방 행위를 중단하라고 요구했습니다.

한편 홍지사 주민소환운동본부는 오는 24일까지 8만 천여건의 서명부를 보정해 선관위에 제출해야 합니다.

진재운 기자
  • 진재운 기자
  • spring@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