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추석 연휴 기동청소반 95명 운영

부산시가 추석을 맞아 쏟아지는 쓰레기 처리를 위해 특별대책반을 가동합니다.

시는 14일부터 18일까지를 추석 특별쓰레기 처리기간으로 정하고 17개반 95명의 기동청소반을 운영합니다.

이들은 연휴기간 발생하는 생활쓰레기를 신속하게 수거하고, 간선도로 등 쓰레기 무단투기가 예상되는 지역의 단속업무를 담당합니다.

시는 추석 연휴가 끝나는 19일과 20일 이틀간에도 추석 마무리 일제 대청소를 해 주변의 버려진 쓰레기를 수거할 예정입니다.

14일부터 18일까지 구·군별로 쓰레기 수거일정을 지정하고, 배출쓰레기 종류와 수거일 및 시간 등을 구분하기로 했습니다.

추석 연휴 배출되는 음식쓰레기 줄이기와 무단투기 방지를 위한 홍보활동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뉴미디어팀]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