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투데이
전체화면보기

신고리 5*6호기 건설철회 부울경 차량행진

조회수2.48K의견0

부산과 울산 경남 시민단체들이 신고리 5,6호기 건설 철회를 주장하며 차량 행진을 벌였습니다.

오늘(9) 창원종합운동장에서 시작된 행진은 양산과 울주군 간절곳을 거쳐 해운대 해수욕장까지 이어지면서 기자회견을 등을 통해 신고리 5,6호기 승인의 부당성을 지적했습니다.

이들은 다수호기 안정성과 지진 대비도 없이 자본의 논리로 지어지는 5,6호기로 인해 부울경지역이 세계 최대 원전밀집지역이라는 오명을 쓰고 있다며 즉각 건설 중단을 촉구했습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