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바퀴로 돌아보는 서부산 자전거 투어 출시

여행하기 좋은 계절, 가을을 맞아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아름다운 자전거 길인 “낙동강 철새의 낙원, 자전거 길” 등지를 둘러보는 “서부산 자전거 투어 상품”이 출시됐습니다.

부산관광공사는 24일부터 서부산 자전거 여행객을 맞이한다고 밝혔습니다.

서부산 자전거 투어는 “낙동강 철새의 낙원 자전거 길”과 서부산의 보물섬 “가덕도”, 서부산 핵심 콘텐츠인 “감천문화마을”을 돌아보는 1박 2일짜리 코스로 구성됐습니다.

여행 첫날 코스는 서울(출발)∼대저생태공원(도착)∼ 가덕도(해안도로)∼ 철새의 낙원, 자전거길(을숙도∼낙동강하굿둑∼노을정∼다대포해수욕장)∼다대포항 등 70Km 구간으로 편성했습니다.

둘째 날은 다대포항∼감천문화마을∼용두산공원∼중앙공원∼산복도로∼부산박물관∼광안리∼동백섬∼해운대해변∼미포까지 부산 시내 해안을 따라 45Km를 라이딩하는 코스로 이뤄졌습니다.

부산관광공사는 24일 오전 7시 서울 한강공원에서 자전거 버스를 타고 올 첫 자전거 여행객을 맞을 예정입니다.

공사 관계자는 “지난 봄 처음 선보인 낙동강 종주 코스 투어에 참가한 참가자 의견을 반영해 더 편리하고 즐거운 자전거 여행코스를 구성했다”라며 “낙동강 철새와 아름다운 해안 풍광을 한꺼번에 즐길 수 있는 특별한 자전거 여행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예약문의는 여행공방(☎ 1644-7786), 홈페이지(www.tour08.co.kr)로 하면 됩니다. [뉴미디어팀]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