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산업은행,한진해운 파산 기정사실화 서한 논란

한진해운살리기 부산시민대책위는
성명을 내고 산업은행이 한진해운의 파산을 기정사실로 하는 서한을
현대상선의 외국 화주들에게 보냈다며 공색 해명과 사과를 요구했습니다.

비대위는 5백억의 긴급 하역자금
지원 결정 하루 전에 이런 서한을
발송된 것이어서 충격이 더욱 크다고
주장했습니다.

산업은행이 지난 21일
현대상선 최대주주 자격으로 외국의 주요 화주들에게 보낸 서한에는
파산이라는 표현이 들어 있습니다.

윤혜림 기자
  • 윤혜림 기자
  • yoon@knn.co.kr
  •  
  •  

의견쓰기

의견수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