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선급 직무대행 체제…박범식 회장 지병으로 입원

한국선급은 박범식 회장이 지병으로 직무를 수행할 수 없어 7일부터 직무대행 체제에 들어갔다고 밝혔습니다.

김종신 전략기획본부장이 회장 직무대행을 맡았습니다.

박 회장은 지병 치료를 위해 입원해 치료 중이어서 정상적인 업무수행이 불가능한 상태라고 한국선급은 설명했습니다.

박 회장이 어떤 지병을 앓는지는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습니다. [뉴미디어팀]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