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쓰오일, 울산공장 인근 생산 배 5천 상자 구입

에쓰오일이 울산 농민을 돕기 위해 13년째 “내 고향 배 사주기 운동”을 벌입니다.

에쓰오일은 19일 울산시 울주군 온산읍 사무소에서 오석동 상무, 신장열 울주군수, 조노제 온산읍장, 정차길 온산농협 조합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배 구매 행사를 열었습니다.

에쓰오일은 울산공장 인근 과수 농가에서 생산된 배 4천850상자, 1억2천600만원 상당을 구입했습니다.

에쓰오일은 2004년부터 13년 동안 지역의 과수 농가로부터 3만7천200상자(12억1천00만원 상당)의 배를 샀습니다.

올해는 배 구매 외에도 온산읍에서 키우는 친환경 쌀을 사는 등 농가 발전을 위해 앞장서고 있습니다.

오석동 상무는 “올해는 태풍 차바 피해 등으로 지역 농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농가 시름이 조금이나마 덜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뉴미디어팀]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