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화물연대 열흘만에 파업 철회

화물연대가 집단운송거부 열흘 만인
오늘(19) 파업을 전격 철회했습니다.

화물연대는 당초 오늘 오후
부산 신항 일대에서 8천여명이 참가하는 대규모 집회를 열 계획이었으나
오전 10시 집단 운송거부를 철회했습니다.

정부는 화물연대의 요구를 일부
수용해 과적단속을 강화하고
지입차주 권리를 보호하기 위한
제도개선을 추진할 것으로 알려졌지만 화물연대의 표준운임제 도입,지입제 폐지 등은 수용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편 파업 철회 소식이 전해지자
조합원 한 명이 방송차량 위에서
한시간여 동안 자해소동을 벌이기도 했지만 다행히 크게 다치진
않았습니다.

윤혜림 기자
  • 윤혜림 기자
  • yoon@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