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서 입양가족 사랑캠프 내달 18일 열려

부산시 아동보호종합센터는 내달 18일부터 이틀간 기장군 청소년수련관에서 “2016 입양가족 사랑캠프”를 개최합니다.

입양 가족을 대상으로 하는 이번 행사는 아동 양육에 필요한 정보를 나누고 가족 간 친밀도를 높이기 위해 마련됐습니다.

행사는 난타, 샌드아트, 석고 놀이, 달음산 숲 치유, 대동놀이 등으로 꾸며집니다. “입양 가족의 특별한 소통”이라는 주제로 한연희 중앙입양원 이사의 특강도 열립니다.

부산에 사는 입양가정이면 아동보호종합센터와 3개 입양기관(홀트아동복지회, 대한, 동방사회복지회)을 통해 무료로 신청할 수 있습니다. [뉴미디어팀]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