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몰카 화투로 1억 챙긴 일당 검거

부산경찰청은
특수 카메라와 화투를 이용해
사기도박을 벌인 혐의로 59살
최 모씨등 일당 3명을 구속했습니다.

최씨 등은 올해 8월부터 한달동안
부산 기장군의 한 사무실에
도박장을 연 뒤 형광 물질을 칠한
화투를 특수 카메라로 몰래 찍어
사기도박을 하는 수법으로 1억원
상당의 부당 이득을 챙긴 혐의입니다.

김동환 기자
  • 김동환 기자
  • onair@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