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고압선 횡단학교 대책마련 기자회견 열려

고압선이 횡단하는 창원 초중학교의 문제해결을 위한 2차 기자회견이
오늘 창원시청에서 열렸습니다.

이번 기자회견에서 학부모 대책위는
창원시청이 도교육청, 한전과 함께
정책협의회를 즉각 구성하고
고압선 지중화 사업의 주체로
나설 것을 촉구했습니다.

한편 더불어민주당 김경수의원도 오늘(24일) 예산 부족등을 이유로 학교 송전선로 지중화 사업이 장기간 표류할 우려가 있다며 산업과 한전의 신속한 사업 추진을 촉구하는 성명을 발표했습니다.

강소라 기자
  • 강소라 기자
  • sol@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