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 김기현 울산시장, 민주당 시당 인사에 현안협조 요청

새누리당 소속의 김기현 울산시장이 28일 더불어민주당 울산시당 관계자들을 시청으로 초청해 간담회를 갖고 내년 국가예산 관련 협조를 요청했습니다.

김 시장은 민주당 임동호 울산시당위원장, 심규명 울산남구위원장, 최유경 시의원 등과 만나 “야당이 반대하지만 울산에서는 “석유 및 석유대체사업법”의 국회 통과가 꼭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석대법은 동북아 오일허브 울산사업 추진을 위해 필요한 핵심 법안입니다.

김 시장은 또 “전시컨벤션 건립사업의 국비 확보 등 지역 현안을 위해 힘써달라”며 “민주당과 울산발전을 위한 주요 사안을 적극 공유하고 협의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임 시당위원장은 “29일 국회를 방문해 야당 국회의원을 만나 울산 현안 법안과 예산이 통과되도록 요구하겠다”며 “언제든지 울산시와 함께 힘을 모으겠다”고 화답했습니다.

이어 “태풍 “차바” 때 입은 울산의 수해는 LH와 한국수자원공사가 안일하게 대비한 인재”라며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시가 피해보상에 적극 나서달라”고 요청했습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