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창원시, 상수도 공급 이원화하기로

경남 창원시는 지난 3일 발생한 창원시 송수관로 파손사고와 관련해 앞으로 상수도 공급체계를 이원화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창원시는 옛 창원권역은 현재 대산정수장에서만 물이 공급되고 있었지만, 앞으로 대산과 칠서정수장에서 동시에 물을 공급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옛 진해권역은 안민터널에 매설돼있는 송수관로를 앞으로 제2안민터널 밑에도 매설해 복선화하기로 하고, 옛 마산권역은 예곡 가압장의 시설물 노후화에 대비해 추가 가압장을 증설하기로 했습니다.

김상진 기자
  • 김상진 기자
  • newstar@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