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얼음골 사과 대금 빼돌린 중간유통업자 구속

경남 밀양경찰서는
수억 원 상당의 사과를 미리 받은 뒤 대금을 지급하지 않은 혐의로
농산물 중간유통업자 41살 A씨를
구속했습니다.

A시는 지난 2014년 말부터 최근까지
얼음골 사과를 시세보다 좋은 가격에 매입해주고 매입대금은 나중에 준다고 속이는 수법으로 농민 11명으로부터 시가 7억5천만 원 상당을
빼돌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강소라 기자
  • 강소라 기자
  • sol@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