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부산시,AI 전파 막기 위해 시민 협조 요청

최근 부산에서도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즉 AI가 발생하면서 부산시가 확산을 막기위해 전방위적인 조치에 나섰습니다.

특히 관상용 조류나 소규모 가금류
사육농가에서는 야생조류와 접촉을
막고 철새도래지나 축산농가를
되도록 방문하지 않는 등 확산방지에 협조해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또 AI의 인체 감염의 가능성은 매우 적고 오리나 닭을 75도 이상으로
요리해 섭취할 경우 바이러스가
5분만에 사멸하는 만큼 전혀
불안해하지 말 것을 당부했습니다.

표중규 기자
  • 표중규 기자
  • pyowill@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