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법 사행성 게임장 운영 업체 적발

부산 중부경찰서는
PC방으로 영업신고를 해놓고
불법 사행성 게임장을 운영한 혐의로
업주 38살 김모 씨 등 4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김 씨 등은
부산 중구의 한 건물 1층에
태블릿 PC 50대와 게임기
50대를 케이블에 연결하는 수법으로
24시간 불법 사행성 게임장 영업을
해온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태훈 기자
  • 이태훈 기자
  • lth4101@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