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서 택시 1.5m 아래로 추락…승객 2명 경상

25일 오전 11시 32분쯤 부산 사하구 감천동의 한 도로에서 택시가 1.5m 아래 공사현장으로 떨어졌습니다.

이 사고로 택시 뒷좌석에 타고 있던 승객 L모씨 등 2명이 타박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경찰은 오른쪽으로 굽은 길에서 택시기사가 부주의하게 운전해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사고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