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안군수·직원 급여 자투리 모아 장학금 기탁

함안군 공무원들이 한 해 동안 모은 작은 정성으로 지역인재육성에 앞장 서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습니다.

군은 올 2월부터 직원 급여 자투리로 모은 242만7천360원을 함안군장학재단에 기탁했다고 27일 밝혔습니다.

이번 기탁금은 희망 직원들을 대상으로 1천원 미만 자투리 금액을 급여에서 매달 원천 공제해 모금한 것으로 차정섭 함안군수를 비롯한 직원 600여명이 동참했습니다.

군은 이번 첫 장학금 전달을 시작으로 자투리 금액 모금을 계속해 지역인재육성을 위한 지원금으로 쓰겠다는 계획입니다.

군 관계자는 “직원들이 작은 기부 실천을 통해 십시일반 모은 금액으로 지역 내 학생들을 돕는 나눔의 기쁨도 느끼고 있다”며 “나눔문화 확산에 적극 동참하는 분위기를 조성하는 데 함안군이 앞장서겠다”고 말했습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