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서 아파트 공사장 거푸집 무너져 3명 부상

29일 오후 2시 37분쯤 부산 동래구에 있는 한 아파트 공사현장에서 가로 15m, 세로 10m짜리 옹벽 차단용 거푸집이 5m 아래 도로 쪽으로 넘어졌습니다.

이 사고로 거푸집 공사를 하던 J모씨와 베트남 국적인 A씨가 중상을 입었고, K모 씨가 허리 등에 통증을 호소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강풍에 거푸집 비계가 무너지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추정하고, 목격자와 공사현장 관리자 등을 상대로 사고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