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10년 이상 된 경유차 교체하면 취득세 50% 감면

부산시는 지방세특례제한법 개정에 따라 낡은 경유자동차(승합·화물)를 교체하면 취득세를 일부 감면한다고 3일 밝혔습니다.

또 LPG 승용자동차의 일반인 이전등록을 완화해 일반인의 LPG 차량 보유를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노후 경유 자동차 교체에 따른 취득세 일부 감면 대상은 2006년 12월 31일 이전에 신규 등록한 경유 승합·화물자동차입니다.

경유 승용자동차는 제외됩니다.

해당 경유차 소유자는 올해 1월 1일 이후에 낡은 경유 자동차를 폐차해 말소 등록하고, 신차를 구매해 신규 등록하면 취득세액의 50%(최대 100만원)를 감면받습니다.

시행 기간은 1월 1일부터 6월 30일까지 6개월간 적용합니다.

부산시는 LPG 승용자동차의 소유제한을 완화합니다.

종전 LPG 승용자동차는 장애인 등 소유자격 있는 개인이 5년 이상 소유할 때만 일반인에게 이전할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올해부터 액화석유가스의 안전관리 및 사업법 개정으로 LPG 승용자동차 등록 후 5년이 지나면 누구나 일반인에게 소유권을 이전할 수 있게 됐습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