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고려제강 폐공장 문화공간에 중고책 전문서점 운영

부산비엔날레 전시공간으로 활용된
옛 고려제강 부산공장에 중고책
전문서점이 오는 3월 들어섭니다.

고려제강과 인터넷 서점인 예스24는 최근 고려제강 폐공장인 F1963 안에 천 6백여제곱미터 규모의 오프라인
중고책 서점을 열기로 계약을
맺었습니다.

이 서점은 층고가 높은 공장의 구조적 특성상 20만권까지 진열할 수 있는
큰 규모가 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한편 부산시와 고려제강은 오는 20일 F1963 내 전시공연장을 향후 20년간 부산시가 무상으로 사용한다는 내용의 협약을 맺기로 했습니다.

김성기 기자
  • 김성기 기자
  • skkim@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