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특검,다이빙벨 외압 의혹 수사 착수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문화계
블랙리스트 의혹과 관련해 영화
다이빙벨의 부산국제영화제 상영을 둘러 싼 외압 의혹 수사에도 착수했습니다.

특검팀은 부산국제영화제 주최측으로부터 다이빙벨이 상영된 지난 2014년
제 19회 부산국제영화제 관련 자료를 제출 받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