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NYT '세계명소 52곳'에 한국선 부산 유일 선정

뉴욕타임스가 올해 가봐야 할 세계
명소로 꼽은 52곳 가운데 한국에서는 유일하게 부산이 포함됐습니다.

뉴욕타임스는 한국에서 유일하게
부산을 48번째로 소개하며, 저평가된 제2의 도시가 디자인 핫스팟으로
변했다고 의미를 부여했습니다.

뉴욕타임스는 전포동 카페거리와
옛 백제병원의 변신,부산디자인페스티벌과 부산 디자인스팟을 사례로
꼽았습니다.

김성기 기자
  • 김성기 기자
  • skkim@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