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1위 창원단감 품질 국제인증 받았다

경남 창원시는 의창구 북면에서 생산되는 단감이 글로벌 농산물우수관리인증(GAP)을 받았다고 12일 밝혔습니다.

단감글로벌사업단에 속한 북면 일대 농가가 생산한 단감이 이번에 인증을 통과했습니다.

북면 단감이 생산·수확·포장·판매에 이르기까지 엄격한 국제적인 위생관리 기준을 충족했다는 의미입니다.

글로벌 농산물우수관리인증은 1997년 유럽소매생산자단체가 시작했습니다.

유럽 대다수 소매·유통업체가 기본으로 요구하는 농축수산물 안전관리 기준입니다.

박봉련 창원시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이번 인증이 단감 해외 수출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창원시 단감 재배 역사는 100년이 넘습니다.

생산량, 재배면적이 전국 1위입니다.

매년 2천㏊가 넘는 면적에서 4만여t의 단감을 생산합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