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에 최고 2cm 눈, 일부 도로 통제

대한(大寒)인 20일 경남 북서내륙을 중심으로 밤새 내린 눈 때문에 경남 일부 도로가 통제됐습니다.

경남지방경찰청은 이날 함양군 함양읍-마천 구간 5㎞, 함양군 백전-서하 구간 5㎞, 산청군 금서면-삼장면 구간 9㎞의 차량 이동을 통제하면서 제설 작업을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함양군 도로는 이날 오전 4시부터 통제됐으며 적설량 2.2㎝를 기록했습니다.

산청군 도로는 오전 5시 30분부터 통제됐으며 1㎝가 채 되지 않는 적설량을 기록했습니다.

경찰은 이들 도로에 제설차량과 덤프트럭 등을 투입, 오전 중으로 제설 작업을 끝낸다는 계획입니다.

눈길에 미끄러지는 등 강설로 인한 교통사고는 아직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오전 9시 현재 지역별 적설량은 거창 0.5㎝, 산청 0.7㎝, 함양 2.2㎝, 창원 0.5㎝ 등이었다. 나머지 지역은 눈발만 흩날리는 수준이었습니다.

창원기상대는 오는 21일까지 경남내륙을 중심으로 눈 1∼5㎝가 내린다고 예보했습니다.

창원기상대 관계자는 “오늘 낮과 내일 밤에도 눈이 내릴 가능성이 크니 교통과 보행 안전,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습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