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할인점 방화*협박 40대 징역 3년

부산지법 동부지원 형사합의1부는
대형 할인점에 2차례 불을 지르고
5억원을 주지 않으면 계속 불을
지르겠다고 협박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43살 박모 씨에게
징역 3년을 선고했습니다.

박 씨는 지난해 11월
부산 기장군의 한 대형 할인점
하역장에 휘발유를 뿌리고 불을 질러
10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를 내고,
해당 할인점에 전화를 걸어 5억원을
달라고 협박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이태훈 기자
  • 이태훈 기자
  • lth4101@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