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창원시, 올해 주거복지사업 대폭 확대

창원시는 올해 사회취약계층의 주거안정을 위해 올해 1만5천여 가구에 모두 160억원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세부적으로 4인 가구 기준 소득 192만원 이하의 중위소득자에게는 주거유형에 따라 임차급여 또는 수선유지급여를 지급하고,

차상위 계층에게는 주택노후도에 따라 약 145만원을 지원할 예정입니다.

김상진 기자
  • 김상진 기자
  • newstar@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