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자갈치시장 광고비 사건 검찰 송치

부산 중부경찰서는
지난해 자갈치시장 상인회가
한 주류업체와 광고비 명목으로
뒷돈 거래를 했다는 혐의와 관련해
시장 상인회 조합장 54살 김모 씨와 업체 직원 54살 홍모 씨를
불구속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습니다.

경찰은 상인회측이
상인들을 상대로
매장에 다른 업체 소주를
진열하거나 팔지 않는다는 각서를
받은 사실을 확인했다며,
1억원 광고비의 대가였을 것으로
의심돼 기소의견으로 송치했다고
밝혔습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