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혼한 부인 아들에게 흉기…

재산 문제로 다투다가 재혼한 부인의 아들에게 흉기를 휘두른 70대가 경찰에 검거됐습니다.

부산 금정경찰서는 살인미수 혐의로 A 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2일 밝혔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지난 1일 오후 1시 27분쯤 부산 금정구 자신의 집에서 재혼한 부인 아들 B 씨와 재산 문제로 다투다가 낫을 휘둘러 B 씨의 이마와 손목 등을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B 씨는 곧바로 현장에서 달아나 크게 다치지는 않았습니다. A 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습니다.

A 씨는 “뇌출혈로 입원해 판단력이 떨어져 있을 때 B 씨가 부동산 등 재산을 명의 이전해 가져가고 나서 돌려주지 않았다”며 범행 사실을 자백했다고 경찰은 전했습니다.

경찰은 가족 등을 상대로 범행과 관련한 사실 관계를 확인한 뒤 처벌 수위를 결정할 예정입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