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뉴스아이 날씨 3월6일(월)

절기 경칩이 지나자마자, 꽃샘추위가 밀려왔습니다. 여기에 바람까지 강하게 불어서 실제로는 이보다 더 추운데요, 내일 아침 기온이 다시 곤두박질치는 만큼 출근길 따뜻하게 입고 나오셔야겠습니다.

이런 추위 속에서 밤사이 곳곳에 눈,비도 예보돼있는데요, 비의 양은 5mm미만으로 적겠지만, 충청과 경남 북서내륙을 포함한 남부내륙에는 최고 3cm가량의 눈이 내려 쌓이겠습니다.

이 눈,비는 아침에는 대부분 그치고 그밖의 전국 곳곳은 맑은 날씨가 이어지겠는데요, 부산 경남 곳곳에 건조특보가 발효중입니다.

경남지역 내일 아침기온은 오늘보다 3,4도 가량 낮게 출발하겠습니다.

낮 기온은 오늘보다 2,3도 가량 낮아 종일 춥겠습니다. 낮 최고 창원과 밀양 8도, 거제 9도가 예상됩니다.

해안지역도 9도선 안팎에 머물면서 평년 기온을 크게 밑돌겠고요, 오전까지 바람이 강하게 불어 더욱 춥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남부 먼바다에 풍랑 특보가 내려진가운데 최고 4m까지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번 꽃샘추위는 목요일 낮부터는 서서히 누그러지겠는데요, 한동안 비소식 없이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조문경 리포터
  • 조문경 리포터
  • choregina@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