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경찰 멱살잡은 30대, 공포탄 쏴 검거

부산 중부경찰서는
경찰서 동행을 거부하며
경찰관의 멱살을 잡고 난동을
부린 혐의로 39살 김모 씨를
공포탄을 쏴 제압하고 입건했습니다.

김 씨는 지난 12일 새벽,
일행들과 함께 부산 남포동에서
고등학생들과 시비가 붙어
몸싸움을 벌이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의
멱살을 잡고 난동을 부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김 씨에게 멱살을 잡혀
1분여동안 숨을 쉬기조차 힘들어
공포탄 한 발을 쏴 검거했다고
밝혔습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