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모나코·AT마드리드, UEFA 챔스리그 8강 진출

AS모나코(프랑스)가 유럽축구연맹(UEFA)챔피언스리그 16강 2차전에서 맨체스터시티(이하 맨시티·잉글랜드)를 누르고 극적으로 8강전에 진출했습니다.

AS모나코는 16일(한국시간) 프랑스 스타드 루이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시티와 홈경기에서 3-1로 승리했습니다.

지난달 22일 맨시티와 1차전 원정에서 3-5로 패한 AS모나코는 1, 2차전 합계 6-6 동점을 만들었지만 원정 다득점 원칙에 따라 8강 티켓을 거머쥐었습니다.

AS모나코는 이른 시간에 선취골을 넣었습니다. 전반 8분 킬리앙 음바페가 왼쪽 땅볼 크로스를 페널티 지역 중앙에서 밀어 넣어 골을 작렬했습니다.

문전 혼전 상황에서 상대 팀 골키퍼를 맞고 들어갔습니다.

전반 29분엔 두 번째 골이 나왔습니다. 또다시 왼쪽 측면에서 골이 만들어졌습니다.

벤자민 멘디가 강한 땅볼 크로스를 날렸고, 파비우 엔리케 타바레스가 페널티 지역 중앙에서 차넣어 골을 넣었습니다.

AS모나코는 이 골로 1, 2차전 합계 5-5 동점을 만들었습니다.

AS모나코는 후반전에서 맨시티의 강한 반격에 시달렸습니다.

후반 초반 수차례 결정적인 실점 위기가 있었는데, 골을 허용하진 않았습니다.

AS모나코의 골문은 후반 21분에 열렸습니다. 맨시티의 르루아 사네가 골키퍼를 맞고 나온 공을 침착하게 차 넣어 만회 골을 넣었습니다.

스코어는 2-1이 됐고, 맨시티가 8강 진출에 성공하는 듯 보였습니다.

그러나 AS모나코는 후반 27분 티에무에 바카요코가 극적인 골을 터뜨리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습니다.

오른쪽 프리킥을 헤딩으로 연결해 상대 골망을 흔들었습니다.

경기는 그대로 끝났고, AS모나코가 8강에 진출했습니다.

같은 날 스페인의 아틀레티코 마드리드(AT마드리드)는 레버쿠젠(독일)과 무승부를 기록해 8강에 진출했습니다.

AT마드리드는 스페인 마드리드 에스타디오 비센테 칼데론에서 열린 레버쿠젠과 16강 2차전 홈경기에서 득점 없이 비겼습니다.

1차전 원정경기에서 4-2로 승리했던 AT마드리드는 1, 2차전 합계 4-2로 8강 티켓을 거머쥐었습니다.

AT마드리드는 욕심내지 않았습니다. 여유 있는 경기 운영으로 레버쿠젠을 압박했습니다.

이날 경기에서 3골 이상 허용하지 않으면 8강 진출을 할 수 있었기 때문에 무리한 플레이는 하지 않았습니다.

부상에서 돌아온 페르난도 토레스도 교체 명단에 넣었지만, 출전시키지 않았습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