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봉하마을 사자바위서 50대 여성 투신 숨져

어제(21) 오후 5시 반쯤
경남 김해시 봉화산 사자바위 아래로 58살 황모 씨가 투신해 경찰과
119 구조대가 출동했지만 이미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바위 쪽에 서 있던 황씨가
갑자기 보이지 않는다는 등산객의
신고를 받고 출동했으며, 현장에
유서 등이 발견돼지 않아 유족 등을 상대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동환 기자
  • 김동환 기자
  • onair@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