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재균, 밀워키전 역전 2점포…시범경기 4호 홈런

메이저리그 도전자 황재균(30·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이 시범경기 4호 홈런을 쏘아 올렸습니다.

황재균은 23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메리베일 베이스볼 파크에서 열린 2017 메이저리그 시범경기 밀워키 브루어스전에서 4-4로 맞선 7회초 2점 홈런을 쏘아 올렸습니다.

황재균은 2사 2루에서 밀워키 우완투수 카를로스 토레스의 공을 오른쪽 담장 뒤로 넘겼습니다.

이날 황재균은 3-4로 밀린 6회말 수비 때 애런 힐을 대신해 3루수로 들어왔습니다.

황재균이 첫 타석에 들어오기 직전 팀 페데로위츠가 적시 2루타로 4-4 동점을 맞춘 터였습니다.

황재균의 홈런으로 샌프란시스코는 6-4로 역전했습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