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스캐롤라이나대,파이널 포 진출

노스캐롤라이나대가 “3월의 광란” 미국대학스포츠협회(NCAA) 남자농구 4강에 진출했습니다.

노스캐롤라이나대는 27일(한국시간) 미국 테네시주 멤피스의 페덱스 포럼에서 열린 2016-2017 NCAA 남자농구 디비전 1 남부지구 결승에서 켄터키대를 75-73으로 제압했습니다.

극적인 승부였습니다.

켄터키대는 경기 종료 7.2초를 남기고 말리크 몽크의 3점슛으로 73-73, 동점을 만들었습니다.

연장전 기운이 감돌던 두 팀의 경기는 0.3초 전에 노스캐롤라이나대 응원단의 “광란”으로 마무리됐습니다.

노스캐롤라이나대 루크 메이의 중거리 슛이 그대로 그물을 가르면서 75-73, 승리가 확정된 것입니다.

지난해 이 대회 결승에서 빌라노바대에 역전 버저비터 3점 슛을 얻어맞고 74-77로 패했던 노스캐롤라이나대는 1년 만에 연출된 비슷한 장면에서 이번엔 승리의 기쁨을 만끽했습니다.

이번 대회 4강은 서부지구 우승팀 곤자가대와 동부지구 우승팀 사우스캐롤라이나대, 노스캐롤라이나대와 중서부지구 우승팀 오리건대의 맞대결로 압축됐습니다.

4강은 4월 2일, 결승전은 4월 4일에 열리며 장소는 미국 애리조나주 글렌데일의 피닉스대 스타디움입니다.

노스캐롤라이나대는 2009년 등 5차례 우승한 경력이 있고 오리건대는 1939년이 최근 우승입니다. 곤자가대와 사우스캐롤라이나대는 아직 우승한 적이 없습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