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도시철도 5월부터 100원 인상…성인 기본 1천300원

부산 도시철도 요금이 5월 1일부터 100원씩 오릅니다.

부산시는 27일 부산시의회 회의실에서 제1회 물가대책위원회를 열고 도시철도 운임 조정안을 확정했습니다.
이날 확정한 조정안에 따르면 도시철도 기본운임(어른, 교통카드 기준)은 1구간(10㎞까지) 1천200원에서 1천300원으로 100원(8.3%) 인상합니다.

청소년은 950원에서 1천50원으로 100원 오르고, 어린이는 600원에서 650원으로 50원 인상합니다.

2구간(10㎞ 초과)도 같은 금액 만큼 올라 어른과 청소년 각각 1천500원과 1천200원이 되고, 어린이는 750원이 됩니다.

인상 요금은 5월 1일부터 시행하기로 했습니다.

지난해 말 개통한 동해선(부전역∼일광역)은 코레일과 협의해 요금을 부산도시철도와 같이 100원 인상하기로 했습니다.

김해시에서 반대 입장을 밝혀 인상계획이 무산된 부산-김해 경전철은 김해시와 협의를 거쳐 최대한 부산도시철도 인상 시기에 맞춰 요금을 올리기로 했습니다.[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