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노조, 장애인학교에 성인 장애인 교육비 지원

현대자동차 노조는 성인 장애인 교육을 지원하기 위해 울산다울 성인장애인학교와 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습니다.

노조는 이와 함께 교육비 500만원을 지원했습니다.

협약은 노조의 사회연대사업으로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서 추진됐습니다.

장인권 울산다울 성인장애인학교 교장은 “노조의 지원에 감사하고 성인 장애인이 자립할 수 있도록 더욱더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박유기 현대차 노조위원장은 “지역사회의 소외된 이웃에게 다가가는 사회연대사업을 많이 펼치겠다”고 밝혔습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