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남구 원룸 화재로 주민 2명 연기흡입…진화 완료

7일 오전 7시 8분쯤 울산시 남구 달동의 한 원룸 건물 3층에서 불이 났습니다.

이 불로 거주자 2명이 연기를 마셔 병원으로 이송됐습니다.

불은 원룸 내부와 가재도구 등을 태워 소방서 추산 815만원 상당의 재산피해를 내고 20분 만에 진화됐습니다.

소방당국은 3층 베란다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화재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