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삼광사 봉축 점등대법회 열어

천태종 부산 삼광사가
다음달 3일 부처님 오신 날을 앞두고
오늘(16) 경내에서 연등 5만여개의
불을 밝히고 봉축 점등대법회를
열었습니다.

이번 대법회에는
종단을 대표하는 김도용 종정 예하를
비롯해 스님과 신도 등 1만여명이
참석해 국론 갈등으로 어려운
국가 현실을 국민 화합으로 이겨내기를 기원했습니다.

또 오는 22일부터 다음달 14일까지
부산 광복로 일대에서는
대형 용등과 십이지상 등
1천 5백여개의 연등이 불을 밝히는
연등문화제도 열립니다.

이태훈 기자
  • 이태훈 기자
  • lth4101@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