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여개 업체에 편의 주고 거액 받은 공무원 구속

경남 고성경찰서는 20일 공사업체들로부터 뇌물을 받은 혐의(수뢰)로 고성군 공무원 A씨를 구속했습니다.

A 씨는 2013년 4월 당항포관광지 상수도관로 정비공사 감독을 맡으면서 납품업자 B씨로부터 2천만원을 받는 등 지난해까지 10여개 공사업체 관계자들로부터 각종 군 발주공사 물품·용역계약 과정에서 편의를 제공해 주고 모두 6천만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지난해 8월 A 씨의 수뢰 사실을 인지하고 군청을 압수수색하는 등 수사를 진행해 왔습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