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재킷 입고 가요…엘클라시코 시축하는 가르시아

올해 마스터스 골프대회 우승자 세르히오 가르시아(스페인)가 스페인 프로축구 레알 마드리드와 FC바르셀로나 경기인 “엘 클라시코”의 시축이라는 꿈을 이뤘습니다.

가르시아는 21일(한국시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엘 클라시코의 시축을 하게 돼 자랑스럽고, 가슴이 떨린다. 물론 그린재킷을 입고 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레알 마드리드와 FC바르셀로나의 맞대결은 23일 열립니다.

가르시아는 이달 초 마스터스에서 정상에 올라 생애 처음으로 메이저 대회를 제패한 직후 스페인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엘 클라시코에서 시축을 하고 싶다는 희망을 밝혔습니다.

가르시아는 레알 마드리드의 팬입니다.

레알 마드리드도 가르시아의 마스터스 우승 직후 구단 공식 트위터를 통해 축하의 메시지를 보내기도 했습니다.

레알 마드리드는 최근 올림픽 수영 금메달리스트 미레이아 벨몬테, 피겨 스케이팅 선수 하비에르 페르난데스 등을 시축자로 초청한 바 있습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