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농구 챔피언결정 1, 2차전 시구에 서지혜·하하

조회수180의견0

영화배우 서지혜와 방송인 하하가 프로농구 챔피언결정전 1, 2차전 시구를 합니다.

안양 KGC인삼공사는 “창단 후 첫 통합 우승을 위해 선수들과 친한 유명인들을 시구자로 선정했다”며 22일 1차전에는 양희종과 친한 배우 서지혜, 23일 2차전에는 강병현과 가까운 하하가 시구자로 나선다고 밝혔습니다.

서지혜는 1차전 당일 특별 경품인 300만원 상당의 전기자전거의 주인공을 추첨하는 역할도 맡고 하하 역시 2차전 시구에 이어 다양한 이벤트에 참여할 예정입니다.

인삼공사는 또 1, 2차전 선착순 2천 명에게 “크린토피아” 제공 세탁권을 선물하고 매 경기 관객 전원에게 붉은색 응원 티셔츠를 무료로 나눠줍니다.

인삼공사와 서울 삼성의 챔피언결정 1차전은 22일 오후 2시 30분, 2차전은 23일 오후 3시에 경기도 안양체육관에서 열립니다.
[보도정보센터]

프로그램:

주요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