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트럼프 韓에 사드비용 10억불 물게할 것…FTA 종료도 언급

[속보] 트럼프 韓에 사드비용 10억불 물게할 것…FTA 종료도 언급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7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과의 인터뷰에서 “한국은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에 대한 비용을 지불해야 할 것”이라며 그 비용을 10억 달러(1조1천300억원)로 추산했습니다.

또한, 한국과의 교역에서 무역적자가 크기 때문에 “끔찍한(horrible)” 한미자유무역협정(FTA)을 재협상하거나 종료하길 원한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취임 100일을 앞두고 백악관에서 가진 인터뷰에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한국에 배치한 사드 비용과 관련해 직접 언급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며, 한미 FTA에 대해서도 재협상에서 한발 더 나아가 “종료”까지 발언한 것은 처음입니다.

한미 FTA는 한쪽 당사국이 다른 당사국에게 협정 종료를 희망한다는 의사를 서면으로 통보한 날부터 180일 후에 종료되게 돼 있습니다.

Donald Trump, Mauricio Macri

그는 또 이날 인터뷰에서 “분명 북한과 심각한, 심각한 충돌을 빚을 수 있다”며 “역대 대통령을 괴롭혀온 북한 문제를 평화롭게 해결할 수 있기를 바라지만, 그것은 매우 어려운 일이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는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이성적이라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그는 아버지(김정일 국방위원장)가 죽었을 때 27세의 나이에 정권을 물려받았다”며 “그 나이에 집권하기는 쉽지 않은 일”이라고 답했습니다.

이어 “그를 신뢰하지는 않으며, 그것은 매우 어려운 일이 될 것”이라며 “하지만 그가 이성적이냐 아니냐는 질문에 대해 나는 선택의 여지가 없으며, 그가 이성적이기를 바랄 뿐”이라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 주석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는 매우 열심히 노력하고 있으며, 혼란과 파국이 벌어지는 것을 원치 않는다”며 ” 그는 중국과 중국 인민을 사랑하며, 그가 무언가를 할 수 있기를 바란다는 것을 나는 알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미국과의 관계 개선을 원하는 차이잉원(蔡英文) 대만 총통에 대해 “문제는 그(시진핑 주석)와 매우 좋은 인간적인 관계를 맺었다는 것”이라며 “그가 중대한 상황에서 그의 권한 내에서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하는 만큼, 그와의 관계에서 어려움을 겪는 것을 원치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트럼트 대통령은 “따라서 나는 그와 먼저 얘기하길 원한다”며 대만보다는 중국과의 관계를 우선할 것임을 시사했습니다. [보도정보센터]PYH2017042817800034000_P2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