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야 렌터카 몰고 다니며 자전거 22대 훔친 10대들

부산 금정경찰서는 심야에 렌터카를 몰고 다니며 자전거 22대를 훔친 혐의로 K 군 등 10대 8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28일 밝혔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K 군 등은 4명씩 렌터카를 몰고 다니며 2015년 6월부터 올해 2월 말까지 부산에 있는 아파트와 학교 등지에 침입, 23차례에 걸쳐 자전거 22대와 자동차 공구 50점 등 3천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들은 주로 보관대에 세워둔 자전거의 잠금장치를 절단기로 자르고 나서 렌터카에 싣고 달아나는 수법을 썼습니다.

경찰은 사건 현장 주변 폐쇄회로(CC)TV 화면을 분석하다가 이들이 훔친 자전거를 차에 싣고가는 장면을 포착해 차량 번호를 알아냈습니다.

경찰은 이어 K 군이 부모 명의 신용카드로 차량을 빌려 범행한 사실을 확인하고 K 군을 검거한 뒤 공범들을 차례로 붙잡았습니다.

경찰은 훔친 자전거를 사들인 7명을 장물취득 혐의로 입건해 조사하고 있습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